트위터코리아의 매거진

트위터 이 주의 키워드(5월4주) '노 전 대통령'

트위터코리아

2019.05.27 20:09 조회수 199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북마크'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트위터 이 주의 키워드(5월4주) '노 전 대통령'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북마크'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5월 4주 차 트위터 화제의 키워드 ‘노 전 대통령’



    

  (사진 설명: ‘노 전 대통령’ 소셜 매트릭스 연관어 분석)

 

[20190527=한국]트위터가 다음소프트와 함께 지난 한 주 간(5월 17일 ~ 5월 23일) 트위터 상에서 이슈가 된 주요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노 전 대통령’이 화제의 키워드를 차지했다. 23일 열린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10주기 추도식에 관심이 모인 결과다. 지난 한 주간 노무현, 전대통령 등의 키워드가 활발히 언급되며 각각 12만 건, 2만 4천 건의 언급량을 보였다. 

 

트위터에서 추도식에 관한 소식이 활발히 오가며 ‘추도식’ 키워드가 연관어 상위에 올랐다. 트위터 유저 외에도 청와대와 이낙연 국무총리, 박영선 장관 등 정치인과 다수 언론사가 트위터에서 추도식 관련 소식을 전한 결과로 풀이된다. 특히 KTV 국민방송은 공식 계정(@Mylife_KTV)을 통해 추도식 현장을 생중계했고, 해당 라이브 방송은 4천 명이 넘는 누적 시청자 수를 기록했다.

 

  

(사진 설명: KTV 국민방송(@Mylife_KTV) 추도식 라이브 방송)

 

추도식에 참석하기 위해 방한한 조지 W.부시 전 미국 대통령에 대한 관심이 모이며 ‘부시’ 키워드도 연관어로 나타났다. 트위터에서는 부시 전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은 국익을 향해서라면 모든 일도 마다하지 않고 목소리를 냈다”고 회고한 추도사를 인용한 트윗이 활발히 오갔다. 지난 한 주 간 부시 키워드는 1만 건에 달하는 언급량을 보였다. 

 

부시 전 대통령이 권양숙 여사에게 선물한 ‘초상화’도 화제가 되며 ‘화가’, ‘초상화’ 키워드도 연관어로 확인됐다. 은퇴 후 화가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부시 전 대통령은 추도사를 한 뒤 자신이 손수 그린 노 전 대통령 초상화를 권 여사에게 선물했다. 트위터 유저들은 “고맙고 감사합니다”, “그림을 보면 볼수록 좋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문재인’ 대통령에 관한 트윗도 활발히 생성되며 ‘문재인’ 키워드도 연관어로 집계됐다. 트위터에서 노 전 대통령과 문 대통령의 과거 일화와 문 대통령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된데다, 추도식 전날 진행된 부시 전 대통령과의 접견에 관한 뉴스가 활발히 공유됐기 때문이다. 한 트위터 유저가 올린 지난 2017년 문 대통령의 추도사 영상은 6천 5백 명에 달하는 누적 시청자 수를 기록했다. 

 

 

 

(사진 설명: @archit1024 트윗 캡처)

 

10주기 추도식을 앞두고 공개된 노 전 대통령의 친필 메모에도 관심이 모이며 ‘메모’, ‘언론’ 키워드도 연관어로 나타났다. 공개된 266건의 메모 중 “언론과의 숙명적인 대척”, “책임 없는 언론과의 투쟁을 계속할 것” 등 언론에 관한 메모가 화제가 됐기 때문이다. 트위터에서는 최초로 메모를 공개한 뉴스타파의 트윗이 활발히 공유되며 1천 건에 달하는 리트윗을 이끌어 냈다. (끝)


  • #트렌드
  • #화제키워드
  • #트위터

유사 카테고리의 인기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