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코리아의 매거진

트위터 이 주의 키워드(6월 4주)_인종차별

트위터코리아

2019.06.25 23:31 조회수 406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서랍'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트위터 이 주의 키워드(6월 4주)_인종차별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서랍'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끊이지 않는 인종차별 논란”

6월 4주 차 트위터 화제의 키워드 ‘인종차별’'

 

 

   

 

  (사진 설명: ‘인종차별’ 소셜 매트릭스 연관어 분석)

 

[20190625=한국]트위터가 다음소프트와 함께 지난 한 주 간(6월 17일~6월 23일) 트위터 상에서 이슈가 된 주요 키워드를 분석한 결과 ‘인종차별’이 화제의 키워드를 차지했다. 국내외에서 일어난 다양한 인종차별 사건이 많은 이들의 관심을 모은 결과다.

 

호주에서 발생한 방탄소년단 관련 인종차별적 발언이 전세계적인 논란이 되며 인종차별 키워드 연관어 최상위에는 ‘호주’, ‘BTS’가 올랐다. 지날 19일 호주의 뉴스 프로그램 ‘트웬티 투 원(20 to One)’의 진행자 ‘알렉스 윌리암슨(Alex Williamson)’은 방탄소년단에 대해 소개하던 중 “멤버 중 영어를 할 수 있는 멤버가 딱 한 명 밖에 없어?”, “남자 7명인데 한 명은 게이일 것이다. 그게 수학이야”라고 말했고, 이를 접한 시청자들은 인종차별 및 성차별적 발언이라는 지적을 내놓았다. 트위터에서는 해당 진행자의 발언과 관련한 부정적인 의견이 다수 확인됐으며, 지난 한 주간 호주와 BTS 키워드는 8만 5천 건이 넘는 언급량을 기록했다.

 

방송을 접한 방탄소년단의 팬클럽 ‘아미(Army)’가 방송사의 사과를 요구하는 해시태그 캠페인을 트위터내에서 진행하며 ‘사과’ 키워드도 연관어로 집계됐다. 전세계 아미는 해시태그 #channel9apologize, #channel9apologizetoBTS, #FireAlexWilliamson 등을 사용한 트윗으로 캠페인에 동참했다. 한 주간 해시태그 #channel9apologize와 #channel9apologizetoBTS는 각각 4만 5천 건, 2만 3천 건이 넘는 언급량을 보였다. 20일에는 #channel9apologize 해시태그가 한국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기도 했다. 

 

방탄소년단과 관련된 인종차별 논란이 확대되는 가운데, 한 아미가 방탄소년단이 홍보대사로 있는 기업에 적극적인 행동을 요구한 트윗이 호응을 이끌어 내며 ‘홍보대사’ 키워드도 연관어로 나타났다. 방탄소년단 팬으로 보이는 한 트위터 이용자는 현대자동차 트위터 계정(@About_Hyundai)를 멘션하고 “호주 채널9이 귀사의 펠리세이드 홍보대사인 BTS에 대한 인종차별적이며 거짓으로 가득한 악의적 클럽을 게시했습니다”라며 스폰서십 철회를 고려해달라고 요청했다. 해당 트윗은 2만 2천 건이 넘는 리트윗과 2만 3천 건 이상의 마음에 들어요를 받았다.

 

  

(사진 설명: @JeeLee06767883 트윗 캡처)

 

인종차별 이슈의 주인공인 뉴스 진행자 알렉스 윌리엄스가 축구선수 손흥민을 언급하며 또 다시 방탄소년단에 대한 모욕적인 발언을 남겨 ‘손흥민’ 키워드도 연관어로 확인됐다. 알렉스 윌리엄스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AlexWilliamson8)을 통해 “나는 손흥민도 방탄소년단의 노래를 듣느니 자신의 성기를 잘라버릴 것이라 확신한다. 난 혼자가 아니다”라고 올려 논란을 가중시켰다. 트위터에서는 손흥민 선수가 방탄소년단을 응원한다는 메시지가 담긴 인터뷰 기사가 활발히 공유됐으며, “당신은 아무것도 모른다”, “이거 웃긴다” 등 알렉스 윌리엄스의 트윗을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 주를 이뤘다.

 

 

 

(사진 설명: @joonescraters 트윗 캡처)

 

인종차별 발언으로 하버드 대학 입학이 취소된 사건이 발생하며 ‘하버드’ 키워드도 연관어로 확인됐다. 30만명의 트위터 팔로워를 보유한 카일 카슈프는 지난 17일 “하버드가 내 입학을 취소했다. 2년전에 내가 올린 글과 코멘트를 이유로 입학 취소를 결정했다”고 트윗해 관심을 모았다. 이와 관련에 한 트위터 유저가 “하버드가 인종차별 발언한 학생 합격을 취소한다고 인종차별이 없어질 것도 아니지만 하나의 신호는 될 수 있다”고 설명한 트윗은 9천 2백 건에 달하는 리트윗과 3천건 가량의 마음에 들어요를 받았다.

 

  

(사진 설명: @paper_song 트윗 캡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인종차별적 발언이 논란을 빚으며 ‘외국인노동자’ 키워드도 연관어로 나타났다. 19일 황대표는 “외국인에게 똑 같은 임금 수준을 유지하는 것은 공정하지 않다”며 “외국인에게 최저임금을 차등 적용해야 한다”고 밝혔다. 트위터에서는 "황교안 대표의 외국인 노동자 차별 발언은 심각하다", "혐오와 차별을 부추기는 발언이다", "현행법 위반이다" 등 부정적인 반응이 다수 확인됐다. 


  • #트위터
  • #화제의키워드

유사 카테고리의 인기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