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애즈 insighter

오픈애즈 작가가 된다는 것 04_ 8년 째 이어온 글쓰기는 나를 위한 공부

오픈애즈

2020.08.25 00:00 조회수 359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북마크'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오픈애즈 작가가 된다는 것 04_ 8년 째 이어온 글쓰기는 나를 위한 공부

  • 0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나만의 큐레이션함 '북마크'에 영감이 추가되었습니다. 성장 +1 되었어요!

오픈애즈 작가가 된다는 것 

episode 04. 박명근님의 이야기 

-

: 8년째 이어온 글쓰기는 나를 위한 공부

 마케팅 자료를 스크랩하고, 글을 쓰기 시작한 건 나를 위한 공부였습니다. 

 

 

 

아무도 알려주지 않는 마케팅, 나를 위한 공부로 시작한 자료 스크랩 

약 10여년 전, 처음 마케팅 업무를 시작하였을 땐 그저 업무에서 부닺히는 어려움 때문에 마케팅 기사와 블로그를 챙겨보기 시작했습니다. 일은 해야하지만 잘 모르고 어렵고, 또한 알려주는 사람도 없으니 답답함이 날로 커가고 있었습니다. 

 

편도 2시간에 이르는 긴 출근 시간을 빌려 국내외 마케팅 관련 최신 기사와 블로그들을 챙겨보기 시작했고, 스스로 동기부여를 부여하기 위해 이를 SNS 등에 요약하여 올리기 시작했습니다. 매일 같이 그 트렌드와 사례가 새로 올라오는 글로벌 마케팅 자료를 매일 읽고 정리하다 보니 나름 업무에 자신감이 붙고 이러한 최신 자료들을 남들과 나누고 싶은 욕심도 더욱 커졌습니다.

 

특히나 디지털 마케팅 분야에서는 정말 수많은 해외 아티클들이 내용적으로 최신이고 깊이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한국에서는 언어의 장벽 때문에 많이 확산되지 않은 점이 무척 안타까웠습니다. 그래서 시작했던 것이 바로 블로그였습니다. 2013년 처음 개설하고 가능하면 매주 1건씩 올리려고 노력하고 있는데요, 이렇게 운영한지 벌써 8년이 되어갑니다.

 

 

꾸준하게, 8년째 일주일에 한 번 운영하고 있는 마케팅 블로그

블로그는 정말 다양한 주제로 글이 올라가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때그때 가장 핫한 마케팅 이슈를 다루기보다는 제가 회사에서 업무를 하면서 실제로 고민하고 있거나 어려움에 부딫히고 있는 주제들을 쓰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스크랩을 처음 시작한 계기도 스스로를 위한 공부 차원이 더 컸는데 블로그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제가 정말로 고민하고 알고 싶은 분야를 좇다보니 하면 할수록 지식의 모자름과 아쉬움이 커지게 되었고, 이는 매주 글을 쓰게 만드는 원동력이 되었습니다.

 

 

8년간의 마케팅 블로그 활동이 선사해준 새로운 인연들

8년 가까이 블로그를 운영하다 보니 감사하게도 많은 문의와 연락을 받았습니다. 그리고 이를 통해 제가 생각지도 않은 재미난 경험도 많이 겪었는데요. 특히 오픈애즈와 만나게 되면서 얻은 경험과 인연은 매우 특별했습니다. 단순히 매주 오픈애즈 채널에 글이 올라가는 작가로서의 활동 뿐만 아니라 예비 마케터들을 만나 멘토링했던 경험이 가장 즐거웠습니다. 매주 만나 2시간이 넘는 멘토링 시간도 모자라 항상 끝나고 나서도 밥을 먹으며 많은 대화를 나눴던 것이 기억이 많이 남습니다. 일부 친구들이 취업 성공하고 연락이 오면 그렇게 기쁠 수가 없었습니다.

 

 

이 글을 읽고 있는 예비 마케터들에게 하고 싶은 말

제가 멘토링을 할 때 마다 멘티들에게 항상 공통적으로 하는 말이 있습니다. 

 

첫째는 기사 스크랩입니다. 인터넷에서는 정말 마음만 먹으면 무궁무진한 고급 자료들을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습니다. 물론 책이나 강의를 통해서도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지만, 특히 시시각각 변하는 마케팅 트렌드는 얼마나 가장 최신이고 고급 자료인지가 중요합니다. 인터넷에는 매일 같이 이러한 고급자료들이 올라오고 있지요. 이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세요. 사례를 다룬 신문 기도 좋고 마케팅 이론을 다룬 기사도 좋습니다. 특히 디지털 마케팅은 대부분의 플랫폼이 해외 플랫폼이다 보니 영문 기사가 훨씬 더 최신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 영어 공부도 하고 마케팅 공부도 하고… 1석 2조겠지요? 그리고 사실 오픈애즈 구독자라면 이미 반은 시작하신 겁니다.

 

2번째는 평소에 내 생각을 글로써 표현하는 습관을 가지라는 겁니다. 마케터는 회사의 얼굴이 되어 고객들에게 나가는 다양한 메시지를 만들게 됩니다. 홍보 기사에서부터 소셜미디어에 올라갈 문구, 블로그와 웹사이트에 들어가는 문구, 영상이나 포스터에 들어갈 광고 카피 등까지… 생각하는 것보다 마케팅 활동에서 요구되는 문구들이 많습니다. 평소에 내 생각을 글로써 표현하는 습관을 길들여보세요. 

 

마지막은 적극적인 네트워킹입니다. 인맥을 통한 취업을 말하는 게 아니라 내가 하고 싶은 분야 혹은 업종에서 실제로 업무하고 있는 선배들을 두루 알아둠으로써 실질적인 다양한 마케팅 정보 습득 뿐만 아니라 롤모델로 삼을 수 있는 사람들을 많이 만들고 그들로부터 많이 배우시길 바랍니다. 역시 오픈애즈에서 주최하는 다양한 교육 기회를 통해 많이 시도해보시길 바라겠습니다.

 

 

 

-

스스로를 위한 공부였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함께 나누고 싶어 오픈애즈 작가로 활동하시는 '박명근'님

작가 활동은 어떤 의미였고, 어떤 기회들이 있었는지 인터뷰로 확인해보세요.

*이미지를 클릭하면 인터뷰 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

마케팅 팟캐스트 박명근 님 편 : 11년차 외국계 홍보 담당자의 사적인 이야기 >

박명근 작가님 인터뷰 보러가기 >

오픈애즈 작가 신청 자세히 보기 > 

 

 

 

 

 

 

 

  • #웅크린생각의힘

유사 카테고리의 인기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