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픽레터

‘색(色)’ 다른 브랜드의 비결

위픽코퍼레이션

2022.10.05 07:00
  • 1793
  • 1
  • 0
  • 0

위픽레터💌는 구독자들의 고민을 수집하여 해결하는 형식의 뉴스레터 입니다! 👉 위픽레터 구경가기                                    

 

최애 컬러는 무엇인가요? 그 이유는요?

 

 

특정 색을 좋아하는 이유는 다른 사람에게 비추어졌으면 하는 나의 이미지와 같다고 해요. 

엇! 마치 ‘컬러 마케팅’ 같지 않나요? 


브랜드는 늘 소비자에게 어필하고 싶어 해요. 그래서 ‘색’으로도 소비자와 소통하고자 하죠. 그러다 브랜드가 특정 색으로 기억되기도 해요.

컬러 마케팅은 매력적인 ‘색’을 활용해 브랜드와 제품을 차별화하고, 소비자의 감성과 소비 심리를 자극하는 마케팅 기법입니다. 

브랜드는 자신만의 key 컬러로 브랜드의 정체성과 이미지를 구축하죠. 


특정 브랜드는 고유의 색깔로 기억되는 만큼, 서비스 또는 브랜드를 만들 때 디자인적 구성 만큼이나 중요하게 생각 해야하는 부분이 바로 ‘컬러’ 입니다.

오늘은 오만가지 색깔로 가득한 이 세상에 특정 색깔을 브랜드만의 특징으로 바꾼 기업과 서비스, 제품을 소개해볼게요!



빨간색은 아주 강렬해 사람들의 이목을 쉽게 끌 수 있는 역동성을 가진 컬러예요.

그래서 경고가 필요한 상황에서 많이 사용하기도 합니다. 대부분의 나라에서 경고를 주는 문구나, 표지판 등에 빨간색을 사용하곤 하죠! 

우리의 평범한 일상에서도 빨강은 자주 활용됩니다. 

유독 빨간색을 많이 사용하는 브랜드를 떠올려보세요. 어떤 가게들이 생각나시나요? 




바로, 패스트푸드점입니다.


인테리어로 빨간색을 사용하게 되면, 회전율이 빨라진다는 심리 공식이 있기도 하죠? 그래서인지 다양한 프랜차이즈 브랜드에서 자신들의 포인트 컬러로 ‘빨강’을 사용하곤 합니다. (쉑쉑버거는 이러한 공식을 뒤집은 마케팅으로 눈길을 사로잡았죠.)


이렇게 같은 빨간색이라도 서로 다른 의미를 품고 활용되기도 해요.




빨간색 하면 코카콜라를 빼놓을 수 없죠? ‘코카콜라 레드’ 색이 따로 있을 정도니까요!

그런데 사실 코카콜라가 브랜드 컬러로 빨간색을 선택한 이유는 생각보다 아주 단순해요. 

콜라의 원재료 수입국인 페루의 국기 색에서 따왔거든요. 

우연히 강렬한 이미지를 남기는 데 성공한 코카콜라는 빨간색의 이미지를 고도화했어요. 

광고에 빨간 옷을 입은 산타를 등장시키거나 모든 프로모션에서 빨간색을 활용해 브랜드 이미지를 확고히 했죠. 

그렇게 우리 기억 속에 빨간색의 대명사로 자리 잡으며, 전 세계적으로 콜라 매출 1위를 달성했습니다. 


이번에는 빨간색을 의도적으로 선택한 브랜드를 소개 시켜드릴게요!

빨간색은 뇌척수를 자극해서 교감 신경계를 활성화 시키는데요. 바로 이런 점에서 정열적이고 적극적이며 흥분 상태를 나타내기 적합하다고 볼 수 있어요. 




네이버 NOW.는 라이브 오디오 스트리밍 서비스예요. 아침이나 점심, 혹은 저녁, 새벽 언제 들어가도 24시간 내내 다양한 오디오 콘텐츠를 라이브로 즐길 수 있고, 이 특징을 살려 실시간 채팅 기능과 프로그램 알림 기능 등이 제공되고 있어요.


네이버 NOW.만의 실시간 특징과 이용자와의 적극적인 소통에 대한 포부를 빨간색으로 나타냈다고 할 수 있겠죠?


초록

초록색은 눈을 가장 편하게 만들어주면서 감정의 균형도 잡아주는 색이에요. 편안하고 여유로운 자연을 상징해 깨끗하고 순수한 이미지를 주기도 하죠. 그래서 식품 업계나 뷰티 업계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컬러입니다.


그런데 무엇보다도 가장 먼저 생각나는 유명한 기업이 있지 않나요?